Search

부안군 '교육발전협력위 토론회' 개최

돌봄교실 등 11개 사업… 10억5천만원 지원 '의결'

- 작게+ 크게

이한신 기자
기사입력 2020-09-24

 

 

▲  권익현(오른쪽) 부안군수가 24일 청사 5층 대회의실에서 민 ・ 관 ・ 학 관련 전문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교육발전협력위원회' 토론회를 주재하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이한신 기자

 

 

 

 

 

 

 

전북 부안군이 2021년도 교육정책 세부 사업 검토를 위해 24일 민 ・ 관 ・ 학 관련 전문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교육발전협력위원회'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청사 5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토론회는 발열체크ㆍ마스크 착용ㆍ사회적 거리 두기 등 방역수칙이 준수된 가운데 민 ・ 관 ・ 학 전문위원이 방과 후 학교 운영 지원 사업 등 세부적인 사항을 심도 있게 논의하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특히 ▲ 돌봄교실 운영 지원 등 11개 사업에 10억5,000만원의 예산 지원 부문을 만장일치로 의결했다.

 

또, 방과 후 학습인 음악ㆍ미술ㆍ미용ㆍ제빵ㆍ제과 등 학생들의 예능과 직업교육에 따른 학원비 지원을 첫 사업으로 추진하고 재능발전 향상을 위해 지역 학원과 긴밀한 협력을 모색한다는 방침이다.

 

부안군 교육발전협력위원회 위원장인 권익현 군수는 이 자리에서 "민ㆍ관ㆍ학 전문가들이 긴밀한 협력을 통해 다양한 군민이 수요에 맞는 교육정책을 일관되게 추진할 때 부안의 교육정책이 한 단계 더 업그레이드 될 수 있다"며 "맞춤형 교육 사업 로드맵이 장기적이고 체계적으로 완성될 수 있도록 지혜를 모아나가자"고 당부했다.

 

이날 토론회는 발열체크ㆍ마스크 착용ㆍ사회적 거리 두기 등 방역수칙이 준수됐다.

 

한편, 부안군은 민선 7기 후반부 교육정책 방향 설정 및 교육환경 개선을 골자로 지난 7월 29일 '교육발전협력위원회'를 구성했다.

 

'교육발전협력위원회'는 부안교육지원청 정찬호 교육장을 부위원장으로 17명의 위원이 교육환경 개선에 따른 컨트롤 타워 역할을 담당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인기뉴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전북서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