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권익현 부안군수 '적십자 회비' 전달

인도주의 사업 밑거름…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 당부!

- 작게+ 크게

이한신 기자
기사입력 2021-01-11

 

 

▲  권익현(왼쪽) 전북 부안군수가 11일 대한적십자사 전북지사 이선홍(오른쪽) 회장에게 도내 취약계층 지원 및 재난구호를 위한 인도주의 활동에 사용될 '2021년도 적십자 특별회비'를 전달하는 나눔 릴레이 행렬에 동참하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이한신 기자

 

▲  전북 부안군의회 문찬기(왼쪽에서 두 번째) 의장이 11일 '2021년도 적십자 특별회비'를 대한적십자사 전북지사 이선홍(오른쪽에서 두 번째) 회장 및 신임 김영섭(왼쪽 첫 번째) 사무처장과 대한적십자봉사회 부안지구협의회 곽지은(오른쪽에서 첫 번째) 회장 등에게 전달하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의회     © 이한신 기자

 

 

 

 

 

 

권익현 전북 부안군수가 기부문화 확산과 적십자 회비 모금 독려를 위해 11일 '2021년도 적십자 특별회비'를 전달하는 나눔 릴레이 행렬에 동참했다.

 

이날 권 군수는 "적십자 특별회비를 전달해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고 말문을 연 뒤 "적십자회비는 예기치 못한 각종 재난을 당한 이재민과 소외된 이웃을 돕기 위한 귀중한 재원"이라며 "부안의 이웃들이 나와 우리를 위한 나눔이라 생각하고 기부문화 확산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특히 "지난해 코로나19 및 폭우 등 재난ㆍ재해로 지역에서 여러 가지 어려움을 겪었는데 그때마다 대한적십자사가 큰 도움으로 작용해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리고 부안군도 나눔 문화 확산에 힘을 모아 모두가 더불어 사는 따뜻한 배려의 도시가 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부안군의회 문찬기 의장은 "이재민 구호활동 및 취약계층 나눔 활동 등을 비롯 다양한 봉사로 지역 사회의 인도주의 확산에 기여하고 있는 대한적십자사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리고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사회적ㆍ경제적으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이지만 이럴 때 일수록 따뜻한 지역사회가 될 수 있도록 항상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화답에 나선 대한적십자사 전북지사 이선홍 회장은 "인도주의 사업을 위해 적십자 회비 모금운동에 솔선수범해 특별회비를 전달해준 부안군과 부안군의회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연말연시 도내 도움의 손길을 필요로 하는 분들이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관심을 보내줄 것을 부탁한다"고 요청했다.

 

한편, 이날 권익현 군수와 부안군의회 문찬기 의장의 '2021년도 적십자 특별회비' 전달식에

 

대한적십자사 전북지사 신임 김영섭 사무처장과 최경용 회원홍보팀장 및 대한적십자봉사회 부안지구협의회 곽지은 회장 등이 배석했다.

 

대한적십자사 전북지사는 지난해 12월 1일부터 2021년 1월 31일까지 2021년도 적십자 회비 집중 모금 기간으로 설정하고 인도주의 사업 수행을 위한 모금 운동에 돌입했다.

 

이날 전달된 특별회비를 포함한 회비 모금액은 각종 재해 이재민 및 저소득층 구호 및 사회봉사활동과 헌혈운동 등 다양한 인도주의 활동에 사용될 예정이다.

 

적십자 회비는 법정 기부금으로 연말정산시 소득금액의 100% 범위 내에서 세액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지로(금융기관 창구ㆍCD/ATMㆍ무인공과금수납기)ㆍ인터넷(신용카드ㆍ계좌이체)ㆍ휴대폰 결제로 납부 가능하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Ik-hyun Kwon delivered 'Red Cross membership fee' to Buan County

The foundation for humanitarian work... Active interest and participation is requested!

 

Kwon Ik-hyun, head of Buan County, Jeollabuk-do, participated in the sharing relay procession delivering the '2021 Red Cross Special Dues' on the 11th to spread the donation culture and encourage the raising of the Red Cross dues.

 

On this day, Gunsu Kwon said, "I give a special due to the Red Cross, so I think very deeply," and said, "The Red Cross membership is a valuable resource for helping the victims and marginalized neighbors in various unexpected disasters." "Think of it as sharing for the sake of donation and actively participate in the spread of the donation culture."

 

In particular, "Last year, we experienced various difficulties in the region due to disasters and disasters such as Corona 19 and heavy rain, and we are grateful that the Korean Red Cross has served as a great help each time." We will concentrate our administrative power so that we can become a warm and caring city where everyone lives together."

 

Chan-gi Moon, chairman of the Buan County Council, said, "We sincerely thank the Korean Red Cross, which is contributing to the spread of humanitarianism in the local community through various services including relief activities for the victims and sharing activities for the vulnerable. It is the time, but I will always try to become a warmer community at times like this.”

 

Lee Sun-hong, chairman of the Jeonbuk branch of the Korean Red Cross, said, "I deeply appreciate the Buan-gun and Buan-gun Council for taking the initiative in the Red Cross dues fundraising campaign for humanitarian projects and delivering special dues." We ask for your interest so that people can have a warm winter.”

 

On the other hand, at the delivery ceremony of the '2021 Red Cross Special Dues' by Gwon Ik-hyun and Buan County Council Chairman Moon Chan-ki.

 

The new Secretary General of the Jeonbuk Governor of the Korean Red Cross, Kim Young-seop, Choi Gyeong-yong, member PR team leader, and Kwak Ji-eun, chairman of the Buan District Council of the Korean Red Cross Volunteers were present.

 

The Jeonbuk branch of the Korean Red Cross set a period of intensive fundraising for the Red Cross dues in 2021 from December 1st last year to January 31st, 2021, and started a fundraising campaign to carry out humanitarian projects.

 

The amount raised on the dues, including special dues, delivered on this day will be used for various humanitarian activities such as relief and social service activities and blood donation campaigns for victims of various disasters and low-income families.

 

The Red Cross membership fee is a legal donation, and you can receive tax deduction within 100% of the income amount at the time of year-end settlement. Giro (financial institution window, CD/ATM, unmanned billing machine), Internet (credit card, account transfer), mobile phone payment Payment is possible.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전북서남. All rights reserved.